| 지적재산권 뉴스

특허청에서 발행된 최신 지적재산권 뉴스를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.

유해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라!

작성자
관리자
작성일
2017-07-13 08:32
조회
180

미세먼지와 중금속 차단 화장품 출원 급증 -

# 중국발 황사와 국내발 미세먼지가 인체에 각종 질환을 일으킬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면서, 이를 차단하거나 제거할 수 있는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□ 특허청에 따르면, 피부 자극 완화 및 기능 개선뿐만 아니라 인체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이 최근 들어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[붙임 1, 3].

□ 해당 화장품은 미세먼지나 황사 속에 포함된 중금속을 흡착시키거나 피부로의 침투를 차단할 수 있어, 인체에 유해한 황사와 미세먼지가 계절에 관계없이 발생하고 있음에 비추어볼 때, 그 수요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.

□ 이러한 전망에 부응하듯,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은 2015년 9건에 불과하였으나, 2016년 27건으로 무려 200%나 증가하였고, 2017년 5월 현재 12건이 출원되어 작년의 증가추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. 산업 발달에 따른 유해물질 배출 증가와 지속적으로 발생해 온 황사를 고려해볼 때, 향후에도 증가 추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.
□ 최근 10년간 출원인별 동향을 살펴보면,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은 중견 • 중소기업이 전체의 70%(50건)를 차지하였으며, 그 뒤를 이어 대기업 17%(12건), 대학 • 연구기관 7%(5건), 개인 6%(4건) 순으로 조사되었다.[붙임 2]

□ 여기서 주목할 점은 2016년 이전까지 대기업의 출원건수는 3건에 불과하였으나, 2016년 3건에서 2017년 5월 현재 6건으로 100% 증가하였는데, 이는 유해물질 차단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대기업들이 시장에 뛰어들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.

□ 특허청 임영희 응용소재심사과장은 “미세먼지와 황사가 일상화되었지만 야외활동을 포기할 수 없으므로, 외부 유해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은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.”고 전망하면서 “해당 기술 분야의 지식재산권 확보는 시장 선점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중요한 수단이므로, 화장품에 적용되는 유해물질 차단 기술을 조속히 권리화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.”고 강조했다.

□ 한편, 특허청에서는 우수기술을 보유한 기업들의 특허 창출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재권과 연계한 연구개발 전략 수립을 지원하고 있으며, 특히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하여 해외 시장별 맞춤형 지식재산 전략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.